브라이언트, 명예의 전당 헌액…"하늘에서 웃고 있을 것"

홈 > 스포츠뉴스 > 스포츠뉴스
스포츠뉴스

브라이언트, 명예의 전당 헌액…"하늘에서 웃고 있을 것"

스포츠뉴스 0 29 0

NISI20210516_0017457270_web.jpg?rnd=20210516162124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지난해 1월 헬기 추락 사고로 갑자기 세상을 떠난 미국프로농구(NBA)의 간판 스타 코비 브라이언트가 네이스미스 메모리얼 농구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브라이언트는 16일(한국시간) 미국 코네티컷주 언캐스빌에서 열린 2020 네이스미스 메모리얼 농구 명예의 전당 헌액 행사에서 팀 던컨, 케빈 가넷 등과 함께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원래 작년 8월 헌액 행사가 열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미뤄졌다.

1996년부터 2016년까지 LA 레이커스 유니폼만 입은 브라이언트는 18차례 NBA 올스타와 5회 우승을 경험한 세기의 스타플레이어다.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 1회, 파이널 MVP 2회에 올랐고, 미국 국가대표로 2008년 베이징올림픽,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브라이언트의 아내 바네사는 명예의 전당 수락 연설을 통해 "아마 하늘에서 웃고 있을 것이다. 내가 자신을 공개적으로 칭찬하게 됐기 때문이다"며 "최고의 남편, 아빠가 돼줘서 고맙다"고 했다.

NISI20210516_0017457995_web.jpg?rnd=20210516162149

브라이언트의 생전 우상이었던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이 곁을 지켰다.

한편, 과거 한국여자프로농구(WKBL) 우리은행에서 활약했던 타미카 캐칭스도 이날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캐칭스는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올스타 10회, 올림픽 금메달 4개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0 Comments
New
2021.06.17

[KBO 내일의 선발투수]6월18일(금)

스포츠뉴스 0    0
New
2021.06.17

NC, 양의지 역전 스리런…KT 6연승 마감

스포츠뉴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