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혁·정승원 연속골' 대구, 창단 첫 6연승…제주 3연패 늪

홈 > 스포츠뉴스 > 스포츠뉴스
스포츠뉴스

'김진혁·정승원 연속골' 대구, 창단 첫 6연승…제주 3연패 늪

스포츠뉴스 0 31 0

NISI20210516_0000747571_web.jpg?rnd=20210516154505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1부) 대구FC가 창단 첫 6연승을 질주하며 본격적인 선두권 경쟁을 예고했다.

대구는 16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16라운드에서 김진혁, 정승원의 연속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지난달 17일 FC서울전을 시작으로 6연승을 달린 대구(7승4무4패 승점 25)는 3위 수원 삼성(승점 25)과 승점에서 어깨를 나란히 했다.

시즌 초반 주춤했던 분위기에서 완전히 벗어나며 본격적인 선두권 경쟁에 뛰어들었다. 6연승은 대구의 창단 최다 연승 신기록이다.

이에 반해 제주(4승8무4패 승점 20)는 3연패 늪에 빠졌다. 최근 5경기 동안 2무3패로 승리를 신고하지 못하고 있다.

NISI20210516_0000747572_web.jpg?rnd=20210516154542

대구는 경기 시작 7분 만에 김진혁의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왼쪽 측면에서 황순민이 올린 크로스를 김진혁이 상대 수비수와 경합하며 강력한 헤더로 연결해 제주의 골망을 흔들었다.

1-0으로 전반을 앞선 대구는 후반 9분 정승원이 추가골을 기록하며 승기를 잡았다.

정승원은 역습 기회에서 세징야의 감각적인 공간 패스를 잡아 침착하게 왼발로 때려 골맛을 봤다. 계약 문제로 뒤늦게 합류한 정승원의 올 시즌 리그 1호골이다.

NISI20210516_0000747573_web.jpg?rnd=20210516154622

제주는 후반 11분 주민규의 만회골로 반격을 시작했지만 이후 대구의 탄탄한 수비벽을 극복하지 못했다.

최근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에 불참했다가 프로축구연맹 상벌위원회로부터 제재금 300만원 징계를 받은 남기일 제주 감독은 이날도 웃지 못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0 Comments
New
2021.06.17

[KBO 내일의 선발투수]6월18일(금)

스포츠뉴스 0    0
New
2021.06.17

NC, 양의지 역전 스리런…KT 6연승 마감

스포츠뉴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