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결정적인 순간 자신감 부족" 英매체 최저평점

홈 > 스포츠뉴스 > 스포츠뉴스
스포츠뉴스

"손흥민, 결정적인 순간 자신감 부족" 英매체 최저평점

스포츠뉴스 0 31 0

NISI20200710_0000560993_web.jpg?rnd=20200710092821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5경기 연속 골 침묵에 빠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공격수 손흥민(28)을 향한 영국 현지의 평가는 차가웠다.

토트넘은 10일 오전 2시(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본머스와의 2019~2020시즌 EPL 3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승점 1점을 추가하는 데 그친 토트넘은 13승10무11패(승점49)로 9위에 머물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단됐던 시즌 재개 후 처음으로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 손흥민은 후반 시작과 함께 교체 투입됐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진 못했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9골 9도움을 기록 중인 손흥민은 5경기 연속 골 침묵을 이어가며 4시즌 연속 EPL 두 자릿수 득점 달성도 다음으로 미뤘다.

손흥민은 지난 2월16일 아스톤빌라와의 정규리그 득점 이후 5개월째 골이 없다.

영국 현지 매체들의 평가도 냉정했다. 풋볼런던은 손흥민에 대해 "의욕적으로 경기에 나섰지만, 결정적인 순간 자신감이 부족했다"면서 팀 내 최저 평점인 4점을 줬다.

NISI20200710_0016464066_web.jpg?rnd=20200710092915

토트넘에선 선발로 나섰던 에릭 라멜라, 스테번 베르흐베인이 4점을 기록했다.

무실점으로 토트넘을 구한 위고 요리스 골키퍼와 중앙 수비수 얀 베르통언, 토비 알더베이럴트가 평점 7점으로 가장 높았다.

유럽 축구통계매체 후스코어드도 손흥민에게 팀 내 두 번째로 낮은 평점 6.2점을 부여했다. 토트넘에선 루카스 모우라와 탕퀴 은돔벨레(이상 6.1점)가 최저 평점이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의 평가는 무난했다. 손흥민에게 6점을 줬고 요리스, 베르통언, 알더베이럴트 등 대부분이 7점을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0 Comments
New
2020.08.06

[KBO 내일의 선발투수] 8월7일(금)

스포츠뉴스 0    0
New
2020.08.06

8월 도약 예고한 롯데, SK 잡고 4연승

스포츠뉴스 0    0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